소식

home > 총동문회 > 소식

[동문동정] 홍익대 진형준 교수, '세계문학 축약본' 50번째 시리즈 발간

관리자 │ 2020-10-14

HIT

16


(서울=연합뉴스) 이승우 기자 = 청소년 또는 고전에 친숙하지 않은 사람들을 위해 세계 명작을 핵심 내용 위주로 편역한 '진형준 교수의 세계문학컬렉션' 시리즈가 50번째 책으로 독자들을 찾아왔다.

도서출판 살림은 최근 '진형준 교수의 세계문학컬렉션' 49~50번째 책으로 표도르 도스토옙스키의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을 최근 출간했다.

지난 2017년 호메로스 '일리아스'를 시작으로 모두 100권 분량으로 기획한 시리즈가 이제 반환점을 돈 셈이다.

진 교수와 살림이 이 시리즈를 시작한 건 대체로 서가에 장식용으로 꽂히거나 '벽돌책'으로 불리는 어렵고 두꺼운 고전을 독자들이 손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한다는 취지에서였다.

축역본은 이 두 가지 난점을 해결한 최선의 방법이었다. 분량이 크게 줄어 책이 가벼워지는 데다 불필요한 부분을 삭제해 이야기가 흥미롭고 속도감 있게 진행되기 때문이다.

무엇보다 지금까지 고전 50권을 진 교수 혼자서 편역했다는 사실이 대단하다. 편역은 엄청난 노력과 스트레스를 수반하는, 지난한 재창조 작업이기 때문이다.

진 교수는 거의 5년간 이 시리즈를 제작하고자 거의 하루도 빼놓지 않고 대부분 시간을 글쓰기에 투자했다고 한다. 심만수 살림출판사 발행인은 진 교수를 "글 쓰는 감옥 속에 갇힌 수인(囚人)"에 비유했다.

심 발행인은 "은퇴한 노교수의 각고의 노력을 곁에서 지켜보고 있으면 진정으로 머리가 숙여진다"고 말했다.

진 교수는 서울대와 대학원 불어불문학과에서 학사, 석사, 박사 학위를 받았다. 한국문학번역원장을 지냈고 홍익대학교 문과대학장과 세계상상력센터 한국지회장을 맡고 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전글 국제 재무설계 비디오 컨테스트, 한국인 최초 당선… 국제FPSB 심사단 찬사(하예은 동...
다음글 한국재료연구원 초대 원장 선임 - 이정환(금속공학 95 박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