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

home > 총동문회 > 소식

[동문동정] 국제 재무설계 비디오 컨테스트, 한국인 최초 당선… 국제FPSB 심사단 찬사(하예은 동문)

관리자 │ 2020-10-14

HIT

14



국제 재무설계 비디오 컨테스트에서 최초로 한국 참가자의 작품이 당선작으로 선정돼 화제다. 
영광의 주인공은 바로 하예은(22, 홍익대학교), 하승준(20, 고려대학교) 남매다.

매년 세계 재무설계의 날(World Financial Planning Day, WFPD)에 맞춰 실시되는 재무설계 비디오 컨테스트는 국제증권 감독기구(IOSCO) 후원을 받아 시행되는 유일하면서도 권위 있는 재무설계 홍보 컨텐츠 경연의 장이다.

국제공인재무설계사 CFP 자격을 도입한 전 세계 26개국 국민 대상의 글로벌 이벤트로 올해는 지난 8월 3일부터 9월 16일까지 'CFP 자격자에게 재무설계를 받는 것이 당신의 미래를 계획하는 데 어떤 도움이 될까요?'라는 주제로 공모가 진행됐다. 심사를 맡은 국제 FPSB 글로벌 심사단이 전세계에서 응모된 백여 건의 작품에 대해 2단계에 걸친 심사를 진행했으며, 그중 5편을 최종 당선작으로 선정해 2020년 세계재무설계의 날인 10월 7일에 맞춰 공표했다. 당선작은 한국FPSB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하예은, 하승준 남매가 제작한 영상의 제목은 'If you want to reach your financial goal(재무목표를 달성하고 싶다면)'로 "한 직장인 여성이 CFP의 도움을 받아 현실을 개선하고 나아가 자산관리, 은퇴설계 등 종합 재무설계를 통해 이제 더 이상 걱정 속에 잠들 필요가 없다"는 스토리라인을 풀어내고 있다.

국제FPSB의 한 심사위원은 "30초라는 짧은 시간에 CFP 자격자의 역할과 재무설계의 효용성을 애니메이션으로 잘 표현해낸 작품"이라며 "우리는 이것을 단순한 영상이 아닌 전 세계적으로 재무설계를 프로모션하고 개인과 가계의 삶을 개선시킬 수 있는 획기적인 발명품이라고 봐야 한다"라고 극찬했다.

하예은 씨는 "평소 포털사이트 등에서 CFP 자격자의 실례를 주의깊게 살펴보며 재무설계의 개념을 습득하고 실생활에 적용하고자 노력했다. 30초라는 시간제한이 있어 소주제를 보다 가시적으로 표현하고자 했으며 국제 UCC인 만큼 영어 대본 제작도 여러 곳의 자문을 받으며 완성도를 높였다. 대한민국 이름으로 당선을 차지한다는 생각만 해도 마음이 벅차오르는 일이었기 때문에 후회 없는 도전을 선택했다"라고 수상의 소회를 밝혔다.

국내에서 본 행사를 주관한 한국FPSB(회장 김용환)는 이번 수상을 계기로 보다 많은 이들이 재무설계를 통해 희망적인 미래를 설계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밝히며 이를 위해 서비스 공급자인 재무설계사들의 전문성과 윤리성 강화, 소비자들의 재무설계에 대한 접근성 강화에 초점을 두겠다고 그 방향을 제시했다.

한편 한국FPSB는 국제공인재무설계사 CFP(CERTIFIED FINANCIAL PLANNER) 인증기관으로 국제공인재무설계사 시험도 주관하고 있다. 시험은 연 2회 실시되며 올해 마지막 시험은 10월 19일까지 원서접수를 진행하여 10월 31일, 11월 1일 이틀간 치러질 예정이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이전글 한화에스테이트 대표이사에 이강만씨...한화그룹 인사 단행
다음글 홍익대 진형준 교수, '세계문학 축약본' 50번째 시리즈 발간